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왕이 "한반도 운명 남북의 손에 줘야…전략적 신뢰 강화"

송고시간2020-11-27 12:52

국회서 박병석 국회의장 예방…박의장 "미중 협력 필요"

인사하는 왕이 중국 외교부장과 박병석 국회의장
인사하는 왕이 중국 외교부장과 박병석 국회의장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왕이 중국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과 박병석 국회의장이 27일 국회 사랑재에서 환담에 앞서 인사하고 있다.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민경 기자 = 왕이(王毅) 중국 외교부장 겸 국무위원은 27일 "남북 양측이야말로 한반도의 진정한 주인"이라며 "한반도의 운명은 남북 양측의 손에 주어야 한다"고 말했다.

사흘 일정으로 한국을 방문 중인 왕 부장은 이날 국회에서 박병석 국회의장을 예방하고 "중국은 한반도의 중요한 이웃으로 계속 건설적인 역할을 해 나가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상황이 끝나지 않았지만 제가 방한한 것은 중한 양국의 신뢰를 보여주고, 포스트 코로나 시기에 조만간 전략적 신뢰를 강화하는 의지를 표명하기 위해서"라고 강조했다.

또 "문 대통령과 대단히 좋은 교류를 했다"며 "10가지 중요한 공감대를 이루었는데, 그중 중요한 것은 중국이 한국에 제안한 동북아 방역보건협력체계를 구축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왕 부장은 코로나19 상황을 언급, "한중 양국은 100년 동안 없었던 변곡점에 처해 있다"며 "의장님이 중한관계 미래 발전위원회 설립 및 운영에 더 많은 관심을 가졌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박병석 의장, 왕이 중국 외교부장 접견
박병석 의장, 왕이 중국 외교부장 접견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박병석 국회의장이 27일 국회 사랑재에서 왕이 중국 외교부장을 접견하며 인사말하고 있다. zjin@yna.co.kr

박 의장은 "아시아의 번영과 평화·안정에 있어 한반도 평화 체제 구축과 비핵화는 대단히 중요한 사안"이라며 "국제적 협력도 중요하다. 특히 미국과 중국의 협력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박 의장은 "그동안 중국이 보인 건설적 협력에 대단히 감사하다"며 "북한이 대화·협상의 장으로 나오도록 더 많은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또 "이제 2022년이면 한중 수교 30주년을 맞는데 국제적 차원의 수준 높은 전략적 대화가 제도화되길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왕 부장은 이번 방한에서 여권 인사들을 두루 만나고 있다. 박 의장 예방에서 앞서서는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와 윤건영 더불어민주당 의원 등 여권 관계자들과 조찬을 했다.

박병석 의장 예방한 왕이 중국 외교부장
박병석 의장 예방한 왕이 중국 외교부장

(서울=연합뉴스) 진성철 기자 = 왕이 중국 외교부장이 27일 국회 사랑재에서 박병석 국회의장을 예방해 인사말하고 있다. zjin@yna.co.kr

km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