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어플 모임 15명·에어로빅 64명 추가 확진…서울 이틀째 200명대(종합)

송고시간2020-11-27 11:55

"수능 1주일도 안 남아…2단계 실천에 시민 힘 모아야"

코로나 지옥
코로나 지옥

(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이틀째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500명대를 기록한 27일 오전 서울 구로구 신도림역에서 시민들이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 2020.11.27 hwayoung7@yna.co.kr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김지헌 기자 =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차 대유행'이 이어지고 있다.

대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한 강서구 댄스·에어로빅학원 관련으로 64명이 추가 확진되는 등 확산세가 수그러들 기미를 보이지 않는다.

서울시는 26일 하루 동안 코로나19 확진자가 204명 추가로 발생했다고 27일 밝혔다. 일일 신규 확진자 수가 25일 처음으로 200명대인 213명을 기록한 데 이어 이틀째 200명을 넘었다. 26일 신규 확진자는 전날보다 9명 줄었지만, 204명 모두 지역 발생으로, 25일의 지역 발생 208명과 큰 차이가 나지 않았다.

하루 확진자 수(204명)를 그 전날 진단검사 건수(7천914건)로 나눈 확진율은 2.6%로, 이달 들어 최고치를 기록했다.

서울시 일일 확진자 수 현황
서울시 일일 확진자 수 현황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집단감염이 무섭게 확산하는 한편, 곳곳에서 새로운 소규모 감염도 잇따랐다.

강서구 댄스·에어로빅학원 관련 확진자는 하루 사이 64명 늘어 누적 131명이 됐다.

새로운 집단감염 사례로 '어플 소모임'과 '중랑구 실내체육시설Ⅱ', '중구 소재 상조회사' 등이 분류됐다.

한 애플리케이션(어플) 소모임 관련으로 전날 15명이 무더기 확진돼 누적 확진자는 16명으로 집계됐다.

관악구 주민이 25일 처음 확진된 뒤 이 확진자가 참석한 어플 관련 소모임의 지인 등이 잇따라 양성 판정을 받았다. 역학조사에서 어플을 통해 만난 22명이 오프라인 모임을 9회에 걸쳐 진행한 것으로 파악됐다.

중랑구 실내체육시설Ⅱ 관련 확진자는 하루 동안 11명 늘어 누적 13명이다. 이 체육시설 이용자 2명이 25일 처음 확진된 데 이어 26일 직원 2명, 이용자 9명이 추가 확진됐다. 방역당국은 이 시설 관계자와 가족·지인 등 102명을 상대로 검사 중이다.

중구 소재 상조회사 관련 확진자는 4명이 추가돼 누적 9명으로 집계됐다.

또 서초구 아파트 사우나 두 번째 사례에서 10명, 첫 번째 사례에서 2명, 노원구청 관련 8명, 마포구 홍대새교회 관련 5명이 각각 추가됐다.

송파구 사우나, 강서구 소재 병원, 중구 교회, 강남구 음식점Ⅱ 사례에 확진자가 1명씩 추가됐다.

이밖에 다른 시·도 확진자 접촉은 17명, 산발 사례나 옛 집단감염 등 '기타'는 34명이다. 아직 감염경로가 파악되지 않은 확진자는 30명으로 전체의 14.7%를 차지했다.

아침부터 줄 선 선별진료소
아침부터 줄 선 선별진료소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27일 동작구청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다. 2020.11.27 hama@yna.co.kr

27일 0시 기준 서울의 확진자 누계는 8천317명이다. 사망자는 88명,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1천865명,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한 사람은 6천364명이다.

자치구별 인구 10만 명당 확진자 발생률은 관악구(104명), 서초(100명)·성북구(100명), 동작구(93명), 강서(92명)·용산구(92명), 도봉구(91명) 등이었다. 서울 전체 평균은 86명이었다.

전날 기준 수도권 감염병 전담병원 병상가동률은 57.9%, 서울시는 69.9%로 집계됐다. 서울의 중증환자 전담치료 병상은 57개 중 10개만 비어있다.

박유미 서울시 방역통제관은 이날 브리핑에서 "서울시 확진자가 연일 200명대로 발생하고 있고, 수능이 1주일도 남지 않아,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실천에 모든 시민이 함께 힘을 모아주셔야 할 중대한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최근 실내체육시설, 목욕장업 시설에서 확진자가 다수 발생하고 있어 어제 긴급 현장 점검을 했다"며 "오늘 전문가 회의를 열어 현재 시행 중인 '서울형 방역조치'에 더하는 방역 실행방안을 구체적으로 논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mina@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