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강서구 에어로빅학원 집단감염…강사·수강생 52명 확진(종합2보)

송고시간2020-11-25 21:55

구청 주관 회의·행사 취소하고 공공시설들 대거 운영중단

에어로빅 학원 집단 감염
에어로빅 학원 집단 감염

(서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한 서울 강서구의 한 에어로빅 학원 출입구가 닫혀있다.
방역 당국은 전체 수강생과 방문자 명단을 확인하고 이날부터 확진자의 가족과 접촉자 등을 상대로 진단검사를 벌이고 있다. 2020.11.25 yatoya@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서울 강서구의 한 에어로빅학원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했다.

25일 강서구에 따르면 지난 23일부터 사흘 동안 관내 에어로빅학원과 관련해 모두 52명이 확진됐다.

이 학원에서는 지난 23일 1명, 전날 4명이 확진됐고 이날 47명이 추가로 양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당초 이 학원 관련 확진자가 전날 처음 나온 것으로 파악했으나, 역학조사 과정에서 이보다 하루 전인 23일에도 확진자가 발생한 사실을 확인했다.

지금까지 파악된 관련 확진자는 모두 학원 수강생 또는 관계자다. 현재까지 강사 6명과 수강생 74명 등 모두 80명이 진단검사를 받아 52명이 양성, 28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당국은 이 학원 전체 수강생을 90명 안팎으로 잠정 확인하고 나머지 15명에 대해서도 진단검사를 하고 있다. 또 확진자 가족과 접촉자도 이날부터 검사하는 한편 확진자 동선을 토대로 감염경로를 추적 중이다.

이 학원은 지하에 위치해 환기를 제대로 하기 어려웠던 것으로 방역당국은 파악했다.

강서구는 대규모 집단감염이 발생함에 따라 공무원 80명을 투입해 역학조사에 나섰다. 아울러 사회적 거리두기 3단계에 준해 공공시설 운영을 전면 중단하기로 했다.

강서구 관내 도서관 35곳과 공공체육시설 10곳, 문화시설 3곳, 청소년공부방 6곳, 구민회관 1곳이 26일부터 다음달 7일까지 운영을 중단한다. 구가 주관하는 각종 회의와 행사도 열리지 않는다.

종합사회복지관 10곳과 어르신복지센터 5곳, 경로당 188곳 등 복지시설도 당분간 문을 닫는다. 강서구는 민간 체육시설과 노래연습장·PC방 등은 정기적으로 지도·점검할 방침이다.

min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