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여의도 증권가 코로나19 확진자 속출(종합)

송고시간2020-11-25 18:31

현대차·한양증권에서 확진자 발생

현대차증권
현대차증권

[현대차증권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김태종 박원희 기자 = 서울 여의도 현대차증권에서 근무하는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5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현대차증권 직원 1명은 24일 오후 늦게 보건당국으로부터 코로나19 감염 사실을 통보받았다.

이에 따라 이 직원이 근무한 층은 잠정폐쇄됐고, 이 직원과 접촉했거나 같은 층에 근무하는 직원들은 전원 재택근무 및 분산 근무 체제로 전환됐다.

회사 측은 "코로나19 발생에 대비해 선제적으로 분산, 재택근무를 시행해 왔다"며 "보건당국의 조치에 적극적으로 협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한양증권 본사에서 근무하는 직원 1명도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한양증권 관계자는 "해당 직원의 사무실이 있는 공간을 폐쇄하고 같은 층에 근무한 직원들, 동선이 겹친 직원들에게 코로나19 검사를 받도록 했다"며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으며 재택근무로 전환했다"고 밝혔다.

encounter24@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