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윤석열 "위법·부당한 처분에 끝까지 법적 대응할 것"(종합)

송고시간2020-11-24 20:12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추미애 법무부 장관과 윤석열 검찰총장

[촬영 안정원(왼쪽), 하사헌]

(서울=연합뉴스) 민경락 기자 = 윤석열 검찰총장이 24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의 징계 청구·직무 배제 조치에 반발하며 법적 대응 방침을 밝혔다.

윤 총장은 이날 추 장관 발표 직후 언론에 배포한 입장문에서 "위법·부당한 처분에 대해 끝까지 법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또 "검찰의 정치적 중립성을 지키기 위해 그동안 한 점 부끄럼 없이 검찰총장의 소임을 다해왔다"고 강조했다.

윤 총장은 징계청구와 직무배제 소식을 접한 직후 대검 간부 등 측근 인사들과 대응책을 협의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과정에서 추 장관이 징계청구·직무배제 근거로 제시한 6개 사유에 대해 모두 수용할 수 없다는 뜻을 피력한 것으로 전해졌다.

윤 총장은 지난달 대검찰청 국정감사에서 "검찰총장은 장관의 부하가 아니다"는 작심 발언과 퇴임 후 정계진출을 시사하는 발언을 한 이후 여권으로부터 검찰의 중립성을 훼손한다는 비판을 받아왔다.

최근에는 지역 검찰청을 대상으로 한 순회 강연에 나서는 등 검찰 내부 결속을 다지는 데 주력해왔다.

윤 총장은 이날도 대검에서 열린 `사회적 약자 보호 수사검사 오찬간담회'를 열어 사회적 약자 보호와 검찰개혁 등 현안에 관해 목소리를 냈다.

[그래픽] 추미애 장관 - 윤석열 총장 주요 대립 내용
[그래픽] 추미애 장관 - 윤석열 총장 주요 대립 내용

(서울=연합뉴스) 김토일 기자 = kmtoil@yna.co.kr

roc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