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보랏빛 겨울 들녘'…해남서 자색 케일 대규모 재배 성공

송고시간2020-11-24 16:11

항산화 안토시아닌 풍부, 겨울 대체작목 기대

자색 케일
자색 케일

[해남군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해남=연합뉴스) 조근영 기자 = 해남군 농업회사법인에서 자색케일 대량 재배에 성공해 눈길을 끌고 있다.

해남군 황산면 자색드림은 올해 처음으로 2천300여㎡(700여평)에 자색 케일을 재배, 첫 수확을 앞두고 있다.

자색 케일은 일반적으로 초록인 케일에 비해 보라색을 띄며, 케일의 각종 영양소는 물론 항산화 성분인 안토시아닌이 풍부하게 함유됐다.

  • 광고
  • 케일은 세계보건기구(WHO)가 최고의 채소라고 평가한 슈퍼푸드로 명성을 얻고 있으며 미국과 캐나다 등 북미의 경우 10월 첫째 주 수요일을 '케일의 날'로 지정할 만큼 섭취를 권장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디톡스 열풍과 함께 인기가 급상승하고 있는 채소 중 하나이다.

    국내에서 자색케일 대규모 재배는 처음으로, 온화한 기후로 동절기 냉해가 없는 해남에서 겨울 대체작목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수확기 자색케일은 높이 약 50cm, 무게는 3kg 내외까지 자란다.

    병충해와 추위에도 강한 내성을 가지고 있어 내년 1월까지 노지에서 버틸 수 있다.

    현재 재배 물량은 계약재배를 통해 전량 출하될 예정이다.

    비트와 자색 당근, 자색 배추 등 자색이 특화된 농산물도 함께 재배해 컬러 마케팅 가능성을 엿보고 있다.

    한국진 자색드림 대표는 "오랜 장마로 정식 시기가 다소 늦어졌지만 해남에서 충분히 성공 가능성이 높은 작목임을 확인했다"며 "앞으로 자색 농작물 재배를 확대해 특화작목으로 성장시킬 계획"이라고 밝혔다.

    chog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