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통일부, 북한인권·정착지원법인 역량 강화 연수회 실시

송고시간2020-11-24 10:20

"사무검사 과정서 운영 어려움 호소…운영 컨설팅 희망"

통일부, 탈북민단체 감독 강화…"방문조사 실시" (CG)
통일부, 탈북민단체 감독 강화…"방문조사 실시" (CG)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배영경 기자 = 통일부가 소관 북한인권·정착지원 비영리법인들을 대상으로 법인 운영 전반에 대한 역량 강화 연수회를 실시한다.

통일부는 24일 "지난 8월부터 실시한 비영리법인 사무검사 과정에서 법인들이 운영의 어려움을 호소하며 역량 강화를 위한 지원을 요청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북한인권법인 연수회는 오는 26일 양평 코바코연수원에서, 정착지원법인 연수회는 내달 3일 서울 남북통합문화센터에서 각각 열린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맞춰 연수 인원을 오전·오후로 분산 개최할 예정이다.

연수회에서는 ▲비영리법인 관련 법규 이해 ▲보고서 작성법 ▲기부금 모금 ▲회계관리 등에 대한 전문가 특강 ▲법인 간 토론 및 정책건의 등이 진행된다.

연수회는 북한인권·정착지원 분야 비영리 법인 중 참가를 희망하는 법인을 대상으로 실시되는데, 북한인권과 정착지원 분야에서 각각 14개, 40여 개 법인이 참가하기로 했다.

북한인권·정착지원 외 다른 분야의 법인들은 향후 사무검사를 진행하면서 요청 여부 등을 고려해 연수회 개최를 검토할 것으로 보인다.

통일부는 "법인들이 서류작성, 기본재산 운영 절차, 재원확보 등 법인 운영 전반에 대한 컨설팅과 법인 간 소통 기회를 희망했다"며 "앞으로도 소관 법인들과 소통하며 역량 강화 지원 등을 추진할 것"이라고 밝혔다.

ykb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