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항에 이차전지 종합관리센터 착공

송고시간2020-11-23 15:41

이차전지 종합관리센터 착공식
이차전지 종합관리센터 착공식

[연합뉴스 자료사진]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 배터리규제자유특구 활성화에 중심이 될 이차전지 종합관리센터가 23일 첫 삽을 떴다.

포항시는 이날 포항 남구 동해면 블루밸리국가산업단지에서 이차전지 종합관리센터 착공식을 했다.

지난해 7월 중소벤처기업부의 '경북 차세대 배터리 리사이클링' 규제자유특구 지정을 계기로 센터를 조성하게 됐다.

시는 내년 7월까지 8천49㎡ 땅에 도예산 27억원을 포함해 107억원을 들여 배터리 보관동, 평가동, 사무동으로 구성된 종합관리센터를 짓는다.

종합관리센터는 전기차 사용 후 전지 수거, 보관, 성능검사, 등급분류 사업화를 위한 실증실험 전문기관이다.

각종 실험장비와 시스템을 활용할 스타트업 기업도 입주한다.

이강덕 시장은 "2025년에는 배터리산업이 반도체산업을 넘어설 것으로 전망된다"며 "이차전지 종합관리센터가 준공되면 특구 활성화와 실증기술 연구에 탄력이 붙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차전지 종합관리센터 착공식
이차전지 종합관리센터 착공식

[연합뉴스 자료사진]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