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항서 코로나19 가짜뉴스 기승…시 "수사 의뢰"

송고시간2020-11-23 15:28

포항시청
포항시청

[연합뉴스 자료사진]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최근 경북 포항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한 가짜뉴스가 퍼져 포항시가 엄정 대응하기로 했다.

23일 포항시 등에 따르면 최근 포항시민 사이에 '포항시내 폐쇄지역-복사해서 지인분들께 톡 보내세요'란 글이 소셜미디어 등을 통해 유포되고 있다.

여기에 언급된 식당, 커피숍, 편의점, 소매점, 은행, 약국 등은 대부분 올해 초부터 코로나19 확진자가 다녀간 곳이다.

일시 폐쇄 후 소독을 마친 지 여러 달이 지나서 대부분 정상 영업하고 있다.

최근 발생한 코로나19 확진자와도 직접 관련이 없다.

그런데도 이 같은 글이 유포되면서 시민 불안이 커지고 업소에 피해가 발생할 우려가 있다고 시는 판단했다.

가짜뉴스, 개인정보, 허위사실 등을 악의적으로 유포해 시민 불안감을 키운다고 보고 경찰에 수사를 의뢰하는 등 강하게 대처하기로 했다.

박재관 시 홍보담당관은 "정부 등 공식발표가 아닌 가짜뉴스나 확인되지 않은 정보들은 쉽게 믿으면 안 된다"며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만큼 시민 불안감을 조장하는 허위사실, 가짜뉴스 등은 게재하지도 전파하지도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