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주 전 고교 원격수업 전환…수능 시험장에 책상 칸막이

송고시간2020-11-23 14:29

제주도교육청, 코로나19 수능시험 안전 대책 발표…24시간 상황실 운영

이석문 교육감 "일상 방역으로 수험생 꿈과 미래 지켜달라"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제주도교육청이 내달 3일 치러질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수학능력시험 안전 대책을 내놨다.

수능 대책 발표하는 이석문 제주도 교육감
수능 대책 발표하는 이석문 제주도 교육감

(제주=연합뉴스) 박지호 기자 = 이석문 제주도 교육감이 23일 오후 제주도교육청에서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도민들에게 드리는 말씀'을 발표하고 있다. 2020.11.23 jihopark@yna.co.kr

이석문 교육감은 23일 오후 제주도교육청에서 '대학수학능력시험을 앞두고 도민들에게 드리는 말씀'을 발표하고, 교육청의 안전 시행대책을 간략히 설명했다.

이 교육감은 "안전한 수능을 위한 총력지원 체제에 돌입한다"며 "오늘부터 도내 고교 3학년이 원격 수업에 들어가고, 26일에는 모든 고교가 원격수업으로 전환되며, 도교육청 상황실도 24시간 운영된다"고 밝혔다.

이 교육감은 수험생 증상 유형별로 시험장을 분리해 운영하며, 일반 시험실 수험생 인원도 28명에서 24명으로 줄이는 한편 책상 칸막이를 설치하고, 유증상자의 경우 일반 시험실 내 별도시험실을 이용하도록 했다고 말했다.

제주도교육청은 자가격리자와 확진자를 위한 별도 시험장 2곳과 병원 시험장 1곳도 추가 운영할 방침이다.

이 교육감은 시험장 1곳당 5명의 방역 담당관을 배치해 안전을 확보하고, 수능 시험 당일 시험장 앞 모든 집합행위를 금지한다고 말했다.

제주도교육청은 공문을 통해 학생회와 학부모회, 교사가 시험장에 오지 말 것을 요청한 상태다.

이 교육감은 "수험생과 가족, 교직원들은 도 이외 출입을 자제하고, 마스크 착용 등 일상의 방역을 통해 수험생의 꿈과 미래를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2021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은 12월 3일 오전 8시 40분부터 95(제주)지구 10개 일반시험장과 1개 별도시험장, 96(서귀포)지구 4개 일반시험장과 1개 별도시험장, 1개 병원 시험장 등 총 17개 시험장에서 실시된다. 수능에 응시한 도내 수험생은 작년 대비 516명 감소한 6천554명이다.

jihopar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