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항 앞바다서 음주 상태로 운항 50대 선장 적발

송고시간2020-11-23 11:48

해상 음주운항(PG)
해상 음주운항(PG)

[이태호 제작] 사진합성·일러스트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포항해양경찰서는 23일 술에 취한 상태에서 어선을 운항한 혐의(해사안전법 위반)로 선장 A(59)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술을 마신 채 2t급 어선을 몰고 경북 포항 앞바다에서 조업한 뒤 22일 오후 1시 47분께 포항 남구 호미곶항으로 들어오다가 해경에 적발됐다.

음주 측정 결과 A씨 혈중알코올농도는 음주운항 기준인 0.03%보다 높은 0.038%였다.

해사안전법상 혈중알코올농도 0.03% 이상 상태로 5t 이상 선박을 운항하면 3년 이하 징역이나 3천만원 이하 벌금, 5t 미만은 500만원 이하 벌금을 받는다.

해경 관계자는 "해상 음주운항은 매우 위험한 범죄행위이기 때문에 지속해서 단속하겠다"고 말했다.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