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의 "3차 전국민 재난지원금 시급히 논의해야"

송고시간2020-11-23 11:01

"선별집행 효과 한정적…특단의 대책 필요"

대표단회의에서 발언하는 김종철
대표단회의에서 발언하는 김종철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정의당 김종철 대표가 23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대표단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0.11.23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강민경 기자 = 정의당이 23일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격상을 이유로 3차 전국민 재난지원금의 필요성을 꺼내들었다.

강은미 원내대표는 이날 대표단회의에서 "이번 (2단계 격상) 조치로 인해 큰 피해를 감내해 온 우리 국민들의 걱정과 불안이 커지고 있다"며 "3차 전국민 재난지원금과 고용소득보험 등 정부의 적극적인 재정정책을 시급히 논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강 원내대표는 "지난 2차 재난지원금처럼 선별적 집행은 그 효과가 한정적이고, 오히려 하위계층의 소득하락이 있었다는 지적도 있는 만큼 특단의 대책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한편 강 원내대표는 정부 여당을 향해 "12월 중 전국민 고용보험 구축방안을 발표하겠다고 약속한 바 있다"며 서둘러 달라고 촉구했다.

그는 "우리 사회 한 명의 국민이라도 노동의 형태가 달라서 실업에 내몰리거나, 급격한 소득 감소의 위험에 처해야 할 이유는 없다"고 강조했다.

km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