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엔픽셀, 300억원 규모 추가 투자 유치…누적 600억원 달성

송고시간2020-11-23 10:15

그랑사가 [엔픽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그랑사가 [엔픽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이효석 기자 = 게임 스타트업 엔픽셀(NPIXEL)은 올해 초 300억원에 이어 추가로 300억원 규모 투자를 유치했다고 23일 밝혔다.

엔픽셀은 "게임사가 시리즈A 투자에서 600억원 규모 투자를 유치한 것은 역대 최대"라며 "이로써 약 4천억원대 기업 가치를 인정받았다"고 설명했다.

이번 투자는 신규 투자사인 에스펙스(Aspex Management)가 주도했고, 기존 투자사인 새한창업투자와 알토스벤처스도 참여했다.

에스펙스는 글로벌 투자사로, 국내에서는 '토스'를 운영하는 비바리퍼블리카와 '마켓컬리'에 투자한 바 있다.

엔픽셀은 넷마블[251270]의 대표 롤플레잉게임(RPG) '세븐나이츠'(세나)의 핵심 개발진이 2017년 창업한 회사다.

3년 동안 개발한 다중접속임무수행게임(MMORPG) '그랑사가'를 조만간 출시할 예정이며, '크로노 오디세이' 등 다른 게임도 개발하고 있다. 게임 글로벌 퍼블리싱(유통·서비스) 분야에도 뛰어들 예정이다.

엔픽셀 배봉건·정현호 공동대표는 "이번 투자로 안정적인 게임 개발 환경을 마련했다"며 "탄탄한 게임 라인업을 구축해 글로벌 게임사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크로노 오디세이 [엔픽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크로노 오디세이 [엔픽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y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