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생명 위급한 순간 빛난 영웅들…119구조대원 23명 1계급 특진

송고시간2020-11-23 12:00

소방관 화재 진압 현장
소방관 화재 진압 현장

[소방청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오예진 기자 = 소방청은 화재나 태풍 등 재난현장에서 인명 구조에 힘써온 23명의 우수 구조대원을 1계급 특별승진 시키고 소방청장 표창장을 수여한다고 23일 밝혔다.

중앙119구조본부 수도권119특수구조대 소속 오기성(37) 소방교는 2011년부터 구조대원으로 활약하며 4천번 이상의 화재와 구조 현장에 출동했다.

오 소방교는 인명구조사, 화재진화사, 잠수기능사는 물론 초경량비행장치 조종자 자격증까지 취득해 '만능 구조대원'으로 평가받으며 지난해 강원도 고성 산불현장을 포함해 다양한 현장에서 활약했다.

오기성 중앙119구조본부 수도권119특수구조대 소방교
오기성 중앙119구조본부 수도권119특수구조대 소방교

[소방청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이채석(43) 울산중부소방서 소방장은 17년 동안 구조대원으로 근무하면서 2016년 태풍 차바가 상륙했을 때 32명을 구조하는 등 화재와 교통사고 현장에서 많은 시민을 구했다.

올해 수상자 중 나이가 가장 많은 충남서산소방서 전재진(50) 소방장은 소방공무원으로 18년째 근무한 고참이다. 2014년 충남 서산시 상가화재와 2016년 서산 공장화재 등에서 우수한 구조활동을 펼쳤다.

이들을 포함해 이번에 수상하는 구조대원 중 소방교(8급 상당)에서 소방장(7급 상당)으로는 5명이 특별승진한다. 아울러 소방장(7급 상당)에서 소방위(6급 상당)로 18명이 한 계급씩 진급하는 영예를 안는다.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현장 출동한 소방관들
유해화학물질 누출사고현장 출동한 소방관들

[소방청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ohyes@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