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건설노조 간부들, 이낙연 대표사무실 점거농성…중대재해법 촉구

송고시간2020-11-23 10:01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하는 민주노총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하는 민주노총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영재 기자 =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민주노총) 건설노조 간부들이 23일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을 촉구하며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대표 사무실 점거 농성에 들어갔다.

건설노조는 이날 오전 서울 종로구에 있는 이 대표 사무실에서 점거 농성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점거 농성에 들어간 사람은 이영철 건설노조 위원장을 비롯한 간부 3명이다.

이들은 민주당이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을 당론으로 채택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중대재해기업처벌법은 노동자 사망사고 등 중대 재해가 발생할 경우 사업주와 경영 책임자, 기업을 처벌할 수 있도록 하는 법으로, 노동계는 후진국형 산업재해 근절을 위해 이 법의 제정이 시급하다는 입장이다.

앞서 민주당은 지난 20일 공청회 등 절차를 이유로 이번 정기국회에서는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처리가 불가능하다고 밝혔다.

ljglor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