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특성화고 70곳, 26일부터 신입생 약 1만3천명 뽑는다

송고시간2020-11-23 12:00

서울 특성화고 70곳, 26일부터 신입생 약 1만3천명 뽑는다 - 1

(서울=연합뉴스) 고유선 기자 = 서울시교육청은 서울지역 특성화고등학교 70곳이 2021학년도 신입생 1만2천816명을 선발한다고 23일 밝혔다.

전형은 특별전형(미래인재전형·학교별특별전형)과 일반전형으로 나뉜다. 특별전형 원서접수 기간은 이달 26∼27일이고, 일반전형 원서접수 기간은 12월 4∼7일이다.

특별전형 가운데 미래인재전형은 출결, 봉사활동, 학업계획서와 자기소개서 등을 바탕으로 취업·창업 의지가 명확하고 성장 가능성이 있는 학생들을 선발한다. 학교별 특별전형은 학교별 전형 요강에 따라 이뤄진다.

일반전형의 경우 중학교 석차 백분율을 기준으로 신입생을 선발한다. 특별전형에서 탈락한 학생도 다시 지원할 수 있다.

서울지역 특성화고 70곳 가운데 34곳은 전국 단위로 학생을 뽑는다. 경기기계공고·서울관광고·서울영상고·성암국제무역고 등 4곳은 기숙사가 있어 서울 밖에 사는 학생들이 공부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한다고 교육청은 설명했다.

새로 '인공지능고등학교'로 지정된 서울디지텍고·선일이비즈니스고·선린인터넷고·성동공업고 등 4곳도 인공지능 분야 신입생을 처음으로 모집한다.

서울 특성화고 70곳, 26일부터 신입생 약 1만3천명 뽑는다 - 2

자세한 사항은 각 학교 누리집과 특성화고 입학 누리집 하이잡(high-job.sen.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카카오 채널에서 '서울시교육청 특성화고' 채널을 추가하면 학교·학과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cindy@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