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EU 항공당국 내년 1월 보잉737맥스 운항금지 해제할 듯

송고시간2020-11-23 09:29

(서울=연합뉴스) 김계환 기자 = 유럽연합(EU) 항공 당국이 미국에 이어 보잉 737 맥스 여객기에 대한 운항 금지를 내년 1월 해제할 것으로 보인다.

22일(현지시간) CNBC 방송 보도에 따르면 유럽항공안전청(EASA) 패트릭 키 청장은 전날 온라인으로 열린 파리항공포럼에서 보잉 737 맥스가 설계변경을 통해 비행 안전성을 확보했다면서 내년 1월쯤 운항 금지가 풀릴 수 있다고 밝혔다.

키 청장은 보잉 737 맥스의 안전성에 대한 독자적인 분석작업과 시험비행을 실시했으며 모든 결과에서 737 맥스의 안전성을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EASA는 이미 보잉 737 맥스 비행 금지 해제에 대한 지침 초안을 마련한 상태이며 다음 주 공식발표 이후 30일간의 공개 의견수렴 기간을 거쳐 최종 결정을 내릴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미국 연방항공청(FAA)은 지난주 "보잉의 설계 변경은 해당 국가·지역에서 안전하게 비행할 수 있을 것이라는 확신을 줄 것"이라며 보잉 737 맥스에 대한 운항 금지를 20개월 만에 해제했다.

FAA는 2018년 10월과 지난해 3월 인도네시아 라이언 에어와 에티오피아 항공 소속 737맥스가 잇따라 추락해 대규모 사망자가 발생하자 지난해 3월 해당 기종에 대한 운항을 전면 중단시킨 바 있다.

보잉 737 맥스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보잉 737 맥스 [로이터=연합뉴스 자료사진]

kp@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