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용인 키즈카페 관련 8명 코로나19 추가 확진…누적 30명

송고시간2020-11-22 14:26

(용인=연합뉴스) 김인유 기자 = 경기 용인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집단 발병한 기흥구 마북동 키즈카페와 관련해 8명이 추가로 확진됐다고 22일 밝혔다.

코로나19 n차 감염 (GIF)
코로나19 n차 감염 (GIF)

[제작 남궁선]

7명은 키즈카페 이용자이고 1명은 키즈카페 기존 확진자의 접촉자이다.

이에 따라 지난 13일 첫 확진자가 나온 키즈카페와 관련한 코로나19 누적 확진자는 모두 30명으로 늘었다.

유아들을 대상으로 한 미술·놀이공간인 해당 키즈카페에서는 지난 13일 수지구 거주 A씨 일가족 4명이 확진된 이후 카페 종사자와 이용자, 이용자의 접촉자 등으로 n차 감염이 이뤄져 전날까지 총 20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A씨 일가족은 이달 초 강원 속초 처가에 다녀왔고, 나흘 뒤 장모(속초 7번)가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속초 7번 환자는 속초의 모 요양병원 근무자이고, 이 요양병원에서는 이후 입원자 2명이 추가로 확진됐다.

시 방역당국은 키즈카페 이용자, 확진자가 다니는 유치원과 학원의 원생과 교사 중 밀접접촉자 400여명에 대한 검사를 하고 있다. 이 가운데 220여명이 음성판정을 받았다.

hedgeho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