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기상특보

서울 어제 121명 신규확진…나흘째 100명대

송고시간2020-11-22 11:00

코로나19 확진자 신규 확진 330명
코로나19 확진자 신규 확진 330명

(서울=연합뉴스) 임화영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닷새 연속 300명대를 기록한 22일 오전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마련된 선별진료소에서 시민들이 검사를 받기 위해 줄을 서 있다. 2020.11.22 hwayoung7@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서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수가 나흘 연속 100명대를 기록했다.

서울시는 21일 하루 동안 코로나19 확진자가 121명 추가로 발생했다고 22일 밝혔다.

서울의 신규 확진자는 지난 18일부터 109명→132명→156명→121명으로 나흘 내리 세 자릿수를 기록했다.

하루 확진자 수(121명)를 그 전날 진단검사 건수(7천649건)로 나눈 확진율은 1.6%로 최근 15일간 평균 1.7%보다 낮았다.

동작구 임용단기 학원 관련 확진자가 하루 사이 9명 늘어 서울만 누적 36명이 됐다.

동창 운동모임 관련 5명, 서초구 사우나 관련 확진자가 3명 각각 추가됐다.

이밖에 ▲ 노원구 가족 관련 ▲ 동대문구 에이스희망케어센터 ▲ 연세대 학생 관련 ▲ 강서구 소재 병원 관련 확진자가 2명씩 늘었다.

또 ▲ 성동구 금호노인요양원 ▲ 동대문구 고등학교 ▲ 강남구 헬스장 ▲ 성동구 체육시설 등 여러 집단감염 사례에서도 추가 확진자가 1명씩 나왔다.

아직 감염경로가 파악되지 않은 확진자는 26명으로 전체의 21.5%를 기록했다. 다른 시·도 확진자 접촉은 4명, 산발 사례나 옛 집단감염 등 '기타'는 58명으로 집계됐다

이날 0시 기준 서울의 확진자 누계는 7천513명이다.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1천257명,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한 사람은 6천171명이다.

서울시 코로나19 확진자 현황
서울시 코로나19 확진자 현황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dada@yna.co.kr


유관기관 연락처
댓글쓰기

포토

전체보기
/
많이 본 뉴스
많이 본 뉴스
종합
정치
경제
사회
전국
스포츠
세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