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롯데월드 어드벤처에 버려진 폐페트병 재활용해 필통 만든다

송고시간2020-11-22 09:46

롯데월드, 폐페트병 재활용 캠페인
롯데월드, 폐페트병 재활용 캠페인

[롯데월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홍유담 기자 = 롯데월드는 환경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어드벤처 단지 안에서 수거한 폐페트병으로 재활용 상품을 만드는 '그린월드' 캠페인을 진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캠페인은 자원순환을 위한 사회적 기업인 '터치포굿'과 함께 진행한다.

롯데월드는 어드벤처 내 총 9곳에 3개월간 폐페트병 수거함을 설치하고, 이후 폐페트병을 재활용한 섬유 원사로 제작한 필통을 어드벤처의 상품점에서 판매할 계획이다. 판매 수익금 전액은 환경보호 기금으로 쓰일 예정이다.

롯데월드는 이 재활용 필통은 일반 필통과 비교해 제작 과정에서 탄소 배출량은 49%, 에너지 사용량은 61% 절감된다고 설명했다.

또 자원 활용의 의미를 더하기 위해 2018년 평창 동계 올림픽에서 사용했던 쓰레기통을 이번 캠페인의 수거함으로 재사용한다고 덧붙였다.

롯데월드 어드벤처에서 발생하는 폐페트병은 월평균 1만개 수준이다.

최홍훈 롯데월드 대표이사는 "기업이 친환경을 넘어 환경 문제 개선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필(必) 환경' 경영은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한 필수 과제"라며 "앞으로도 일상 속에서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캠페인을 통해 자연 선순환 문화 확산에 힘쓸 계획"이라고 말했다.

ydho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