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창덕궁 길 1.9㎞ 걷기 편하게…보도 넓히고 광장 조성

송고시간2020-11-23 11:15

돈화문로
돈화문로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서울시는 창덕궁 일대 도로 1.9㎞를 걷기 편하게 바꾸는 '창덕궁 앞 도성한복판 주요가로 개선공사'를 이달 말 마무리한다고 23일 밝혔다.

새로 단장한 도로는 ▲ 돈화문로(창덕궁∼종로3가역 800m) ▲ 서순라길(종묘 서쪽 담장 옆 800m) ▲ 삼일대로(낙원상가 하부 160m) ▲ 돈화문로10길(낙원상가∼종묘 140m)이다.

돈화문로는 조선 임금이 지나다니는 길이라는 역사적 특성을 살려 다양한 행사가 열릴 수 있도록 150m 구간을 차도와 보도 사이에 턱이 없는 광장 형태로 만들었다. 서순라길은 보도 폭을 1.5m에서 3m로 넓히고 주말에는 차 없는 거리로 운영될 수 있도록 보행광장을 조성했다.

돈화문로와 서순라길을 동서로 잇는 돈화문로10길도 차로를 축소하고 보도 폭을 2.5m에서 최대 5m로 확장했다. 낙원상가가 있는 삼일대로는 조명을 설치하는 등 낡은 보행환경을 개선했다.

서울시 관계자는 "보행자가 최우선이 되는 공간으로 재편하고 풍부한 역사문화자원의 가치를 살리는 데 주안점을 뒀다"고 말했다.

dad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