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코로나19 재확산에 도심 발길 뚝…마스크 쓰고 야외로

송고시간2020-11-21 15:26

곳곳 사회적 거리두기 격상에 시민 외출 자제…시내 한산

산·야외 공원엔 마스크 착용 조심스러운 가을 나들이

적막한 거리
적막한 거리

지난 20일 전남 순천시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한 가운데 쇼핑몰이 밀집한 순천시 중앙로가 한산한 모습을 보인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국종합=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거세지는 가운데 11월 셋째 주말인 21일 시민들은 실내나 인파가 몰리는 시설보다는 산이나 야외에서 주말을 보냈다.

사회적 거리두기가 3단계에서 5단계로 세분된 이후 단계가 격상된 지역 등에서는 도심 번화가와 주요 행락지에 시민과 관광객 발길이 줄어 대체로 한산한 모습을 보였다.

전국에서 처음으로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한 전남 순천에서는 시민들이 외출을 자제하면서 시내 거리가 평소 주말보다 한산했다.

17일부터 확진자가 29명이 발생한 경남 하동에서도 이날 오후부터 사회적 거리두기가 2단계로 격상되면서 시민들이 다중이용시설 방문을 자제했다.

최근 사흘간 40명 정도의 확진자가 발생한 전북 전주와 익산에서도 시민 외출과 관광객 방문이 다소 줄었다.

경기 고양·파주 등 도심 지역 번화가에도 시민 발길이 눈에 띄게 줄었으며, 일부 손님이 몰리는 점포가 있긴 했지만, 대다수 가게가 한산한 모습이었다.

제주 도심도 오가는 이들의 수가 눈에 띄게 줄어든 모습을 보였다.

한산한 카페
한산한 카페

지난 20일 전남 순천시가 전국에서 처음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2단계로 격상한 가운데 순천시의 한 프랜차이즈 카페가 한산한 모습을 보인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반면 유명 산이나 야외 공원에는 마스크를 착용한 채 조심스럽게 주말을 즐기려는 나들이객 발길이 이어졌다.

충북 속리산국립공원에는 법주사 등 4개 지구에 2천500여명의 탐방객이 찾아왔다.

월악산국립공원에도 오전에만 1천800여명이 찾아와 늦가을 산의 정취를 즐겼다.

충남 계룡산국립공원에는 막바지 단풍을 즐기려는 5천여명의 등산객이 방문했다.

경기 수원 광교산, 양평 용문산, 인천 강화도 마니산 등을 찾은 등산객들도 구슬땀을 흘리며 붉게 물든 단풍을 감상했다.

'마스크 쓰고 거리두기'
'마스크 쓰고 거리두기'

(대구=연합뉴스) 김현태 기자 = 21일 중등교사 임용 1차 시험이 치러진 대구 달서구 경북기계공업고등학교 입구에 방역 안내 현수막이 붙어 있다. 2020.11.21 mtkht@yna.co.kr

대구 신천 둔치와 수성못 유원지 등 도심 휴식처에는 거리두기를 하며 가벼운 산책을 하려는 시민들이 찾아왔다.

제주에서는 감귤 수확 철을 맞아 인파가 붐비지 않는 시골 마을을 찾아 감귤 따기 체험을 하는 관광객들도 눈에 띄었다.

경기 용인 한국민속촌에서는 발열 체크와 손 소독을 거쳐 입장한 방문객들이 단풍나무와 전통 한옥이 빚어낸 풍경을 감상하며 가을 정취를 만끽했다.

용인 에버랜드를 찾은 시민들은 놀이기구를 타고, 판다 등 다양한 동물을 구경하며 즐거운 한때를 보냈다.

관광객 A씨는 "코로나19가 확산해 식당과 카페 등에서의 모임은 자제하고 있다"면서도 "마스크를 끼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하면서 야외 활동을 하는 것은 괜찮을 것 같아 가족끼리 유원지를 찾았다"고 말했다.

연말은 다가오는데
연말은 다가오는데

지난 20일 서울 중구 명동 거리에 설치된 서울 빛초롱 축제 조형물 앞으로 점심시간 마스크를 쓴 시민들이 오가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승현 배연호 최영수 이승형 박지호 양영석 박재천 최재훈 신민재 권준우 김용태 기자)

yongt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