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정부 노조법 개정안 반대' 부산 노동계 총력 투쟁

송고시간2020-11-22 10:32

민주당 부산시당 항의 방문, 노숙 농성, 국회 상경 투쟁

(부산=연합뉴스) 김선호 기자 = 정부가 추진 중인 노조법 개정안을 반대하는 부산 노동단체의 투쟁이 이어진다.

노동계는 이번 노동조합법 및 노사관계법 개정안은 노동자에 불리한 개악안이라고 주장한다.

민주노총 부산본부는 23일부터 다음 달 1일까지 부산 동구 초량동 더불어민주당 부산시당 앞에서 매일 출근 시간 선전전과 항의 방문을 할 예정이다.

25일 오후 4시에는 부산시청 광장에서 '노동법 개악 저지, 전태일 3법 쟁취' 총파업 총력투쟁 대회를 연다.

같은 날 민주당 부산시당 앞 인도에서 민주당을 규탄하는 24시간 노숙 농성도 시작한다.

29∼30일, 다음 달 2∼3일은 국회 상경 투쟁을 벌인다.

정부의 국제노동기구(ILO) 핵심 협약 비준 예고안에는 노조 전임자에 대한 급여지급 금지 규정 삭제, 해고자·실업자 노조 활동 허용 외 단체협약 유효기간 현행 2년에서 3년으로 연장, 생산·업무 시설 점거 금지 등의 내용이 담겼다.

노동계는 "개정안에 파업 시 직장 내 주요 시설 점거를 금지하는 등 경영계 요구가 일부 반영됐다"며 "단체협약 유효기간을 연장하는 내용이 들어가 노동환경을 크게 위축시킬 수 있다"고 반발하고 있다.

민주노총 부산본부 관계자는 "노조법 개정을 즉각 중단하고 특수노동자 노조권 등 ILO 개선 권고 사항을 넣은 제대된 핵심 협약 비준을 이행해야 한다"고 말했다.

부산노동계 노동 개악 저지 투쟁 일정
부산노동계 노동 개악 저지 투쟁 일정

[민주노총 부산본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win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