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인권위원장 "유엔총회 사형집행 모라토리엄 첫 찬성 적극 환영"

송고시간2020-11-19 19:01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정부가 제75차 유엔총회 제3위원회에서 처음으로 '사형집행 모라토리엄(일시적 유예)' 결의안에 찬성한 데 대해 국가인권위원회가 "적극 환영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인권위는 19일 최영애 국가인권위원장 명의로 성명을 내고 "이번 찬성 표결은 우리나라가 사형제도 폐지를 향해 한 걸음 더 나아가는 출발점"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인권위는 "어떠한 생명도 죽이지 않고 각자의 존엄을 인정하는 것이 우리 사회의 책무라는 것을 다시 한번 강조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면서 "대한민국이 실질적 사형폐지국을 넘어 사형제도 폐지를 통해 인간의 존엄한 가치가 실현될 수 있도록 더욱더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유엔은 2007년부터 2018년까지 7번에 걸쳐 사형제 폐지를 목표로 사형집행 중단을 요구하는 결의안을 채택했다. 한국 정부는 줄곧 기권 표결을 해오다가 이번에 처음 찬성 표결을 냈다.

국가인권위원회 간판
국가인권위원회 간판

[촬영 정유진]

nora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