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日, 김진표 '김정은 도쿄올림픽 초청' 발언에 "개인 생각"

송고시간2020-11-18 14:12

김진표, 국내 언론과 인터뷰서 "日, 김정은 원하면 공식 초청"

외무성 간부 "日측 발언 아니다…김진표 개인 생각 아니겠냐"

(도쿄=연합뉴스) 김호준 특파원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도쿄올림픽에 참석할 의향이 있다면 공식 초청할 수 있다고 일본 정부 측이 밝혔다는 김진표 한일의원연맹 회장의 발언에 대해 일본 외무성 간부는 일본 측 발언이 아니라고 부인했다고 교도통신이 18일 보도했다.

앞서 김 회장은 전날 국내 한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일본의 고위 외교 당국자가 한국이 북한의 올림픽 참가에 협력하겠다고 하자 "만약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참석하겠다고 하면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를 통해 공식 초청할 수 있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일본 총리관저 방문한 김진표 의원 일행
일본 총리관저 방문한 김진표 의원 일행

(도쿄=연합뉴스) 이세원 특파원 = 한일의원연맹 회장인 더불어민주당 김진표(오른쪽 두번째) 의원과 같은 당 윤호중(오른쪽 세 번째) 의원, 국민의 힘 김석기(검은 마스크) 의원, 남관표(왼쪽) 주일본한국대사가 지난 13일 오후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를 만나기 위해 일본 도쿄도(東京都) 지요다(千代田)구소재 일본 총리관저에서 이동하고 있다. 2020.11.13 sewonlee@yna.co.kr

교도통신에 따르면 외무성 간부는 김 회장의 이런 발언을 부인하면서 "김진표 씨 개인의 생각이 아니겠냐"라고 말했다.

일본 정부 고위 관계자도 "북한의 올림픽 참가가 결정되지도 않아, 그런 말을 할 단계는 아니다"고 거들었다.

더불어민주당 5선 의원인 김 회장은 지난 12~14일 한일의원연맹 소속 여야 의원 6명과 함께 일본을 방문해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총리는 예방하고, 일본의 정·관계 인사와 면담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가토 가쓰노부(加藤勝信)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김 회장의 한국 언론 인터뷰 내용에 대한 사실 여부를 묻자, "내용 하나하나에 대한 코멘트는 삼가겠다"며 구체적인 언급을 회피했다.

다만, 스가 총리는 지난 5일 참의원 예산위원회에서 도쿄올림픽 때 김정은 위원장이 일본을 방문하면 회담할 것이냐는 입헌민주당 하쿠 신쿤(白眞勳) 의원의 질문에 "가정의 질문에 답하는 것은 삼가겠다"면서도 "좋은 기회라고 생각한다"고 답변한 바 있다.

hoj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