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시, 빅데이터 활용해 시내버스 노선 조정 추진

송고시간2020-11-15 15:47

서울역 버스환승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역 버스환승센터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서울시는 그동안 축적된 빅데이터를 활용해 시내버스 노선 조정을 추진 중이라고 15일 밝혔다.

서울시는 승하차 기록과 지역별 이동수요, 혼잡도 등 교통카드 데이터와 버스운송관리시스템(BMS) 정보를 분석해 효율적인 노선을 찾기로 했다.

검토 대상은 356개 전 노선이다. 서울시는 자치구와 시민, 운수회사, 버스조합 등 의견을 수렴한 뒤 빅데이터 분석해 버스정책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내년 1월 노선 조정을 시행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이번 노선 조정에 대단지 아파트 입주와 철도교통 인프라 확장, 도로구조 개편 등 달라진 교통 여건을 반영하기로 했다.

재택근무와 원격수업 증가, 심야활동 감소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에 따른 수요 변화도 고려대상이다.

지역 간 이해관계가 충돌하는 경우 빅데이터 분석 결과를 객관적 기초자료로 삼아 원활한 조정이 이뤄질 수 있을 것으로 서울시는 기대했다.

dad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