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홍준표 "트럼프 패배 이유 집토끼 반란…궤멸된 당은 지옥"

송고시간2020-11-14 14:15

"좌파 아류 정책으론 집토끼만 달아나"…김종인 겨냥

질의하는 홍준표 의원
질의하는 홍준표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전명훈 기자 = 무소속 홍준표 의원은 14일 "탄핵 당시처럼 궤멸된 당을 안고 대선을 맞이한다는 것은 지옥 같은 일"이라고 국민의힘을 비판했다.

홍 의원은 페이스북에서 "선거의 기본은 아군 강화와 상대 진영 공략인데, 아군은 뿔뿔이 흩어지게 만들고 상대 진영만 힐끗힐끗 넘보는 방책은 자멸의 길"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진보 성향 정책을 앞세워 당의 이미지 변화를 시도하고 있는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을 겨냥한 발언으로 읽힌다.

홍 의원은 미국 대통령 선거와 관련해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패배한 결정적 이유는 공화당의 보수적 가치를 훼손한 데 대한 집토끼의 반란"이라고 분석했다.

그러면서 "공화당의 아성이던 애리조나, 조지아주를 내준 것은 한국에서 TK(대구경북), PK(부산경남) 지역을 더불어민주당애 내준 것과 다를 바 없다"고 밝혔다.

이어 "이미 저들이 선점한 좌파 2중대 아류의 정책만으로 좌파들은 오지 않고 집토끼만 달아난다"며 "더 이상 당이 실험 도구로 전락해서는 안 된다"고 주장했다.

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