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서울 어제 신규확진 69명…일상 곳곳 집단감염 확산세

송고시간2020-11-14 11:00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다시 200명대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다시 200명대로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14일 서울 중구 국립중앙의료원 선별진료소 앞이 붐비고 있다.
전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205명으로, 9월초 후 다시 200명대로 올라섰다. 2020.11.14 kane@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서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3일 하루 동안 69명 늘었다고 서울시가 14일 밝혔다.

하루 전 75명에서 다소 줄었으나 최근 15일간 평균 45.5명을 여전히 웃도는 수치다. 서울의 일일 신규 확진자는 이달 들어 25명→22명→42명→50명→40명→37명→54명→46명→35명→45명→53명→74명→69명으로 증가 추세다.

전날 확진자 수(69명)를 그 전날 진단검사 건수(4천919건)로 나눈 확진율도 1.4%로 최근 15일 평균 1.1%보다 높았다.

다중이용시설과 직장 등 일상 공간에서 발생한 크고 작은 집단감염이 계속 확산하고 있다.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는 ▲ 동대문구 에이스희망케어센터 6명 ▲ 동작구 모조카페 5명 ▲ 강서구 병원 4명 ▲ 강서구 사우나 3명 ▲ 용산구 국군복지단 2명 ▲ 강남구 헬스장 2명 ▲ 강남구 CJ텔레닉스 2명 등이다.

생일파티 모임과 음악교습, 강서구 가족 등 여러 건의 집단감염 사례에 확진자가 1명씩 추가됐다.

타시도 확진자 접촉과 해외유입은 각각 6명이다. 산발 사례나 과거 집단감염 등 '기타'는 20명, 아직 감염경로를 조사 중인 확진자는 8명으로 집계됐다.

이날 0시 기준 서울의 누적 확진자는 6천648명이다. 격리 치료 중인 환자는 715명, 완치 판정을 받고 퇴원한 사람은 5천853명이다.

서울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현황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현황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dad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