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거리두기 1.5단계서 '춤 허용' 천안 나이트클럽에 과태료

송고시간2020-11-11 16:28

클럽 (PG)
클럽 (PG)

[권도윤 제작] 일러스트

(천안=연합뉴스) 이은중 기자 = 충남 천안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수칙을 어기고 손님들의 춤추기를 허용한 두정동 A 나이트클럽에 대해 과태료 150만원을 부과할 방침이라고 11일 밝혔다.

천안시는 최근 지역 내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자 지난 5일 오후 6시를 기해 사회적 거리두기를 1.5단계로 격상했다.

거리두기 1.5단계에서는 클럽·콜라텍·유흥주점·단란주점 등에서 춤추기와 좌석 간 이동 등이 금지된다.

하지만 A 나이트클럽은 지난 7일 춤추기를 허용했다가 단속에 적발됐다.

천안에서는 8월 81명, 9월 35명, 10월 40명에 이어 이달 들어서만 11일 현재까지 88명의 코로나19 확진자가 나왔다.

ju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