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유승민, 주택문제 들고 여의도 복귀…"결국 경제다"

송고시간2020-11-10 17:44

다음주 사무실 개소식 대신 주택문제 토론회

유승민 전 의원
유승민 전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이동환 기자 = 대권 잠룡인 유승민 전 국민의힘 의원이 주택 문제를 첫 화두로 내걸고 여의도 무대로 복귀한다. 20대 국회 임기 종료 후 약 6개월 만이다.

10일 정치권에 따르면 유 전 의원은 국회의사당 맞은 편 태흥빌딩에 둥지를 튼 사무실에서 '주택문제, 사다리를 복원하자'를 주제로 오는 16일 토론회를 연다.

사무실 개소식은 생략했다. 대신 '결국 경제다'라고 이름 붙인 연속 토론회의 첫선을 보이면서 자신의 강점인 경제 전문성을 부각하려는 의도가 엿보인다.

사무실 이름은 '희망22'로 정했다. 대선이 있는 2022년을 상징하는 숫자를 통해 자신을 향한 '서울시장 등판론'을 차단하는 포석을 깐 것이란 해석이 나온다.

첫 토론회에는 손재영 건국대 부동산학과 교수와 이상영 명지대 부동산학과 교수가 패널로 참석한다.

dhle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