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제30회 분쉬의학상에 성균관 의대 안명주 교수

송고시간2020-11-10 10:09

'젊은의학자상' 임상부문에 연세의대 이충근 조교수

(서울=연합뉴스) 김잔디 기자 = 대한의학회와 한국베링거인겔하임은 제30회 분쉬의학상 수상자로 본상에 안명주 성균관대학교 의과대학 교수, 젊은의학자상에 이충근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임상조교수를 선정했다고 10일 밝혔다.

본상 수상자인 안 교수는 폐암 표적치료제 및 면역항암제 등 신약 개발에 필요한 임상 연구를 적극적으로 수행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4년 이상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암질환심의위원회에서 위원으로 활동하면서 신약 허가 및 급여 결정에 참여하는 등 국내 암 환자의 치료 개선에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서울=연합뉴스) 제30회 분쉬의학상 본상 수상자로 선정된 성균관의대 안명주 교수. 2020.11.10. [대한의학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제30회 분쉬의학상 본상 수상자로 선정된 성균관의대 안명주 교수. 2020.11.10. [대한의학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젊은의학사 수상자인 이 교수는 종양의 림프절 전이 과정과 원리 등을 규명한 연구 논문을 국제학술지 '사이언스'에 게재한 성과 등을 인정받았다.

대한의학회와 한국베링거인겔하임이 공동으로 제정해 시상하는 분쉬의학상은 조선 고종의 주치의이자 국내 최초 독일인 의사인 리하르트 분쉬(Richard Wunsch) 박사의 이름을 따 만든 상이다. 20년 이상 의료 또는 연구에 종사하고 국내 의학 발전에 힘쓴 공로가 인정되는 의학자에게는 본상을, 학술 가치와 공헌도가 인정되는 우수논문을 발표한 의학자에게는 젊은의학자상을 수여한다. 본상 수상자에게는 5천만 원, 젊은의학자상 수상자에게는 2천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시상식은 오는 26일 JW메리어트 동대문 서울호텔에서 열릴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제30회 분쉬의학상 젊은의학자상 수상자로 선정된 이충근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임상조교수. 2020.11.10. [대한의학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제30회 분쉬의학상 젊은의학자상 수상자로 선정된 이충근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임상조교수. 2020.11.10. [대한의학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andi@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