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미 외교장관 "한반도 상황 안정적 관리 긴밀한 공조 유지"(종합)

송고시간2020-11-10 08:11

워싱턴서 오찬 겸한 회담…"WTO 사무총장 선출 관련 지속 협의키로"

국무부 "인도태평양전략 협력확대 논의"…강 장관, 바이든측 인사들도 면담

악수하는 한미 외교장관
악수하는 한미 외교장관

(서울=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왼쪽)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9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오찬을 겸한 외교장관 회담을 진행하며 악수하고 있다. 2020.11.10
[외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워싱턴=연합뉴스) 류지복 특파원 =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부 장관은 9일(현지시간) 한반도 상황의 안정적 관리를 위해 양국 간 긴밀한 공조를 유지해 나가기로 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외교부는 이날 방미 중인 강 장관이 이날 워싱턴DC 국무부 청사에서 폼페이오 장관과 오찬을 겸한 회담을 갖고 한반도 문제와 관련해 현재 상황 평가를 공유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양국 장관은 굳건한 한미 동맹을 바탕으로 한미 관계의 발전과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 진전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 나가야 한다는 데 의견을 같이하고, 외교 당국 간 각 급에서 소통과 협의를 계속하기로 했다.

또 한미 동맹이 안보뿐만 아니라 경제와 지역·글로벌 이슈에서 협력을 강화하는 포괄적 전략 동맹으로 확고히 자리 잡은 것을 평가하고, 다양한 동맹 현안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외교부는 설명했다.

양 장관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인한 제약에도 불구하고, 상호 국경폐쇄 및 입국제한 조치 없이 일반 여행객, 기업인, 유학생 교류뿐만 아니라 고위급 상호 방문 등 협력과 교류를 이어온 것을 평가했다.

양 장관은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선출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으며, 앞으로도 이 사안과 관련된 협의를 지속하기로 했다고 외교부는 밝혔다.

회담 전 기념 촬영하는 한미 외교장관
회담 전 기념 촬영하는 한미 외교장관

(워싱턴=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왼쪽)과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이 9일(현지시간) 워싱턴DC에서 오찬을 겸한 외교장관 회담에 앞서 기념 촬영하고 있다.
[외교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미 국무부는 케일 브라운 수석부대변인 명의의 보도자료를 내고 폼페이 장관이 회담에서 인도·태평양 지역 평화와 안보의 핵심축(linchpin·린치핀)인 한미동맹의 지속적 힘과 중요성을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또 양 장관은 한반도의 평화 보장에 관한 조율, 미국의 인도·태평양 전략과 한국의 신남방정책을 통한 협력 확대를 포함해 양국간, 그리고 역내 우선순위에 대해 논의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규칙에 기초한 국제 질서를 수호하고 동맹이 21세기의 새로운 도전에 맞설 준비가 돼 있음을 보장하는 공동 약속을 심화시켰다고 말했다.

국무부의 보도자료는 한반도 문제 외에 미국이 중국을 견제하기 위해 마련한 인도·태평양 전략에서 한국과 협력 방안을 협의했다는 점에도 방점을 둔 것으로 해석된다. 대중국 견제에 한국의 동참을 의식한 대목으로 보인다.

강 장관은 폼페이오 장관의 초청을 받아 지난 8일 나흘 일정으로 미국을 방문했으며, 방미 기간 미 의회와 학계, 싱크탱크 관계자들과 접촉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강 장관은 11·3 미국 대선에서 승리한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 주변의 외교·안보 분야 인사들을 만나 차기 미 행정부와 협력에 대해서도 논의하는 것으로 알려져 주목된다.

jbryo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