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복진흥원 첫 전시회 '유라시아 해양실크로드 복식교류전'

송고시간2020-11-09 10:47

신라, 스키타이, 흉노, 고구려 등 복식 비교

대한민국한복진흥원
대한민국한복진흥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상주=연합뉴스) 박순기 기자 = 경북 상주에 있는 대한민국한복진흥원은 9일 '유라시아 해양실크로드 복식교류전'을 열었다.

지난 7월 완공 후 첫 전시회에서 다음 달 1일까지 신라 왕포·바지 세트를 비롯한 12점을 선보인다.

신라와 스키타이, 흉노, 고구려, 왜의 복식(服飾)을 비교 전시함으로써 유라시아 해양실크로드 문명교류사를 탐구할 수 있다.

한복진흥원은 2018년 3월 착공하고 올해 7월에 완공해 내년 4월 개원식을 할 계획이다.

한복전시홍보관, 한복전수학교, 융복합산업관 등을 갖춰 경북 전통섬유 산업벨트와 한복문화를 이끌어 갈 전망이다.

전시 기간에 주중·주말 상관없이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관람할 수 있고, 입장료는 무료이다.

이밖에 한복진흥원은 경북대학교 실크로드 조사연구센터, KBS아트비전과 업무협약을 하고 한복문화 활성화에 협력하기로 했다.

김남일 경북도 환동해지역본부장은 "오랜 기다림 끝에 완공한 대한민국한복진흥원에서 뜻깊은 행사를 열었다"며 "해양실크로드 복식교류사 연구와 한복 대중화 및 기술 전승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parks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