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바이든 시대] 송영길 "바이든, 특사를 보내든 北대화통로 열어야"

송고시간2020-11-09 09:44

발언하는 송영길 의원
발언하는 송영길 의원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국회 외교통일위원장인 더불어민주당 송영길 의원은 9일 "북한이 잠수함발사탄도미사일(SLBM) 발사 등 추가 도발행위를 할 가능성이 있다"고 분석했다.

송 의원은 이날 MBC 라디오에서 "미국 조 바이든 행정부가 당분간 북한에 신경 쓸 여유가 없을 텐데 북한 입장에서는 코로나 문제와 수해 피해, 경제제재 등으로 견디기 힘든 상황"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송 의원은 "바이든 행정부가 특사를 보내든지, 대화 통로를 열어서 북한이 비핵화의 길로 가도록 신뢰를 쌓는 조치를 해야 한다"며 "미국에 방문해 이를 강력히 설득할 생각"이라고 말했다.

송 의원은 국민의힘이 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미국 방문을 비판하는 것에 대해서는 "외교를 모르는 것"이라고 반박했다.

그러면서 "내년 1월 20일까지 미국 대통령은 트럼프"라며 "인수위팀에 전임 행정부의 여러 내용을 인계하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하기 때문에 당연히 가야 한다"고 설명했다.

송 의원은 유명희 통상교섭본부장이 결선에 오른 '세계무역기구(WTO) 사무총장 선거'에도 '출구'가 생길 수 있다고 진단했다.

송 의원은 "유럽이 바이든 당선을 환영하고 있다"며 "바이든 당선자 측과 폼페이오 혹은 현직 대통령이 '유명희를 유지하자'고 합의한다면 유럽을 설득하는 데는 더 좋지 않겠느냐"고 말했다.

sncwook@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