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소비자 5명 중 1명만 "매일 새 마스크로 갈아 쓴다"

송고시간2020-11-09 07:00

소비자시민모임, 1천명 설문조사…11.6%는 "6일 이상 사용"

일회용 마스크
일회용 마스크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서울=연합뉴스) 권혜진 기자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이후 마스크 착용이 일상화된 가운데 매일 마스크를 새것으로 바꿔 쓰는 소비자는 5명 중 1명 정도인 것으로 조사됐다.

9일 소비자단체인 소비자시민모임에 따르면 지난달 22~26일 20대 이상 남녀 소비자 1천명을 대상으로 마스크 사용 기간을 설문 조사한 결과 '2일'이라고 답한 응답자가 35.6%로 가장 많았다.

'3일'이라고 답한 비율도 23.8%였다. 절반 이상이 한번 새 마스크를 쓰기 시작하면 2~3일씩 사용한다는 의미다.

'6일 이상'이라는 응답자는 11.6%로 그 뒤를 이었고 '4일'과 '5일'은 각각 2.7%와 7.9%였다. 하루만 쓴다는 응답자는 18.4%에 그쳤다.

마스크 사용 기간에 대한 응답 비율
마스크 사용 기간에 대한 응답 비율

[소비자시민모임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마스크를 2일 이상 사용한다는 816명에게 그 이유를 물어본 결과 '마스크를 아껴 쓰기 위해서'라는 답변이 36.2%로 가장 많았다. 34.7%는 '외출을 자주 하지 않아서'라고 말했다.

'하루 이상 써도 오염이나 감염 등의 문제가 없어서'라는 답도 25%였다. '다회용 마스크라서'(3.6%), '사용하는 시간이 짧아서'(0.5%), '환경오염 때문에'(0.1%) 등의 응답도 있었다.

주로 착용하는 마스크 종류로는 KF94라고 답한 사람이 35.5%로 가장 많았고, 침방울 차단용 마스크(KF-AD)가 27.5%였다. 이어 일회용 부직포 마스크(20.6%), KF80 마스크(10.7%), 다회용 마스크(5.5%) 등의 순이었다.

일회용 마스크와 손 소독제
일회용 마스크와 손 소독제

[게티이미지뱅크 제공]

물 없이 사용하는 겔이나 액체 형태의 손 소독제 사용 여부에 대해선 88.4%가 사용한다고 답했다.

하루 사용 횟수에 대해선 '1번'(33.1%)이 가장 많았고 그다음으로 '2번'(20.9%), '3번'(19.3%) , '4번 이상'(14.4%), '1번 미만'(12.2%) 순이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밀폐·밀집·밀접 시설에서 사용했거나 땀이나 물에 젖었을 경우 새 마스크로 교체하도록 권고하고 있다. 다만 오염 우려가 적은 곳에서 일시적으로 사용한 경우에는 동일인만 다시 사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lucid@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