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전자랜드 김낙현, 프로농구 1라운드 MVP…개인 통산 첫 수상

송고시간2020-11-05 10:07

2020-2021 프로농구 1라운드 MVP에 오른 전자랜드 김낙현
2020-2021 프로농구 1라운드 MVP에 오른 전자랜드 김낙현

[KBL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프로농구 인천 전자랜드의 '에이스' 가드 김낙현(25)이 정규리그 1라운드 최우수선수(MVP)로 뽑혔다.

KBL은 5일 "2020-2021 현대모비스 프로농구 1라운드 MVP 투표에서 유효 투표수 92표 중 52표를 얻은 김낙현이 팀 동료 이대헌(19표)을 제치고 MVP로 선정됐다"고 발표했다.

2017 신인선수 드래프트 6순위로 지명돼 프로에 데뷔한 김낙현은 2018-2019시즌 우수후보 선수상, 2019-2020시즌 기량 발전상을 받은 데 이어 개인 통산 처음으로 라운드 MVP 영예를 안았다.

김낙현은 1라운드 9경기에서 평균 25분 49초를 뛰며 14.2점 5.9 어시스트를 기록했다.

9경기 중 8경기에서 두 자릿수 득점을 기록해 소속팀 전자랜드가 단독 선두(7승 2패)로 1라운드를 마무리하는 데 힘을 보탰고, 특기인 3점 슛도 경기당 2.4개를 성공해 해당 부문 전체 2위에 올랐다.

김낙현은 16일 인천삼산체육관에서 열리는 고양 오리온과 경기에 앞서 기념 트로피와 상금 200만원을 받는다.

boi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