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무디스 "미 대선 불확실성 따른 신용영향 없을 듯"

송고시간2020-11-05 03:34

미국 대선일 밤 포틀랜드의 연방법원 청사 앞에서 성조기에 불붙인 시위자들
미국 대선일 밤 포틀랜드의 연방법원 청사 앞에서 성조기에 불붙인 시위자들

[EPA=연합뉴스]

(뉴욕=연합뉴스) 강건택 특파원 = 국제신용평가사 무디스는 4일(현지시간) 미국 대선 결과를 둘러싼 불확실성이 "커다란 신용 영향을 줄 것 같지 않다"고 진단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무디스는 이날 배포한 리서치 노트를 통해 "즉각적인 선거 결과의 부재가 금융시장 불안정성을 키울 수 있지만, 미 당국이 결국은 의미있고 지속적인 신용 영향을 일으키지 않고 법치 프레임에 벗어나지 않는 방식으로 개표 지연과 결과에 대한 분쟁을 잘 해결할 것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조 바이든 민주당 후보가 맞붙은 이번 대선에서는 일찌감치 치열한 혼전과 특정 후보의 불복 가능성이 제기됐다.

이에 따라 무디스와 다른 신용평가사들은 선거 결과와 이를 둘러싼 분쟁이 미국의 신용등급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관찰하겠다는 입장이었다.

전날 치러진 미 대선은 주요 경합주에서 두 후보 간 격차가 적은 데다 사전 우편투표가 많아 하루가 지나도록 최종 승자를 확정하지 못하고 있다.

firstcircl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