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아이돌·배우들도 사랑한 개그맨 박지선…추모 물결 이어져(종합)

송고시간2020-11-03 17:48

생전 전방위 활동에 코미디계 넘어 연예계 전체 애도

박지선 개그맨
박지선 개그맨

[촬영 진연수]

(서울=연합뉴스) 방송팀 = 남을 해치지 않는 편안한 웃음을 추구해 개그면 개그, 행사 진행이면 행사 진행 등 어떤 곳에서나 사랑받았던 개그맨 고(故) 박지선에 대한 추모가 이틀째 이어지고 있다.

3일 오후 양천구 이대목동병원 장례식장에는 개그맨 유재석, 김미화, 임하룡, 김수용, 최양락-팽현숙 부부, 홍록기, 이국주, 조세호, 김영철, 박영진, 윤성호 등 동료 희극인들의 발길이 이어졌다.

그룹 샤이니의 키와 같은 일부 아이돌 스타를 포함해 힙합 듀오 마이티 마우스의 상추와 쇼리 등도 빈소를 찾았다.

장례식장 앞은 동료 연예인을 포함한 방송 관계자가 보낸 수많은 조화가 놓여 고인이 가는 길을 함께했다.

선배 개그맨인 김대희, 김준호부터 배우 한지민, 조인성, 김민정, 유준상-홍은희 부부, 백종원 더본 코리아 대표, 헤어디자이너 차홍, 양승동 KBS 사장, 김명중 EBS 사장까지 조화를 보내 애도의 마음을 표했다.

방송가에서는 안영미와 김신영에 이어 정선희, 정경미 등이 이날 라디오 방송에 불참하면서 일정에 일부 변동이 생겼다.

개그맨 김태균은 이날 오후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 탈출 컬투쇼'에서 "어제 믿고 싶지 않았던 일이 있었다. 오늘은 묵묵하게 힘을 내보겠다"며 안타까운 심경을 전하기도 했다.

그는 고인을 언급하며 "착하고, 참 배려도 있고, 인간성도 너무 좋은 친구였다. 희극인들 사이에선 칭찬이 자자한 친구였는데 안타까운 소식을 전해 들어 동료들이 너무나 슬퍼하고 있는 상황"이라며 "가는 길에 꽃길만 그쪽으로만 가길 선배로서 바란다"고 말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페이스북 게시물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 페이스북 게시물

[이낙연 페이스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서도 고인에 대한 추모는 계속됐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이날 "박지선 님은 남을 낮추지 않고도 함께 웃을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탁월한 희극인이자 자신을 사랑하고 대중들에게 웃음을 주려 노력했던 따뜻한 사람이었다"며 "생전에 고인을 더 알지 못했던 것이 아쉽고 다시 만날 수 없음이 안타깝다. 고인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께 깊은 위로를 보낸다"고 애도를 표했다.

이외에도 고인과 함께 MBC TV 시트콤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2011)에 출연했던 박하선·백진희에 이어 김고은, 윤세아, 엄지원, 윤종신, 2PM 준호, 방송인 장성규, 박슬기, 허지웅, 코요태 신지, 슈퍼주니어 이특, 백아연, 가희 등의 스타들도 SNS에 고인에 대한 추모글을 게시했다.

배우 박하선 인스타그램 게시물
배우 박하선 인스타그램 게시물

[박하선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박지선은 생전 영화·드라마 제작발표회나 아이돌 가수 쇼케이스 진행 등도 많이 맡아왔기에 배우와 아이돌 스타들도 큰 슬픔에 잠겼다. 특히 아이돌 쇼케이스 진행 때는 팬들 못지않게 사전 조사를 많이 해오는 등 마음을 다해 스타는 물론 팬들 사이에서도 호평받았다.

이러한 영향인지 빈소에는 SM엔터테인먼트와 플레디스 등 아이돌 소속사의 조화도 속속 도착했다. 그룹 2PM, 가수 아이유, 박지훈, 솔비 등도 별도로 조화를 보내 고인을 추모했다.

전날 오후 마포구 자택에서 어머니와 함께 숨진 채 발견된 박지선은 공식 석상에서 고등학생 때부터 피부병을 앓고 있었다고 밝힌 바 있다.

고인은 최근 증세가 악화하면서 일정을 소화하기 어려운 상황이었던 것으로 전해졌으며, 박지선 어머니가 쓴 것으로 추정되는 유서에는 딸이 앓던 질환과 관련된 내용이 언급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유족의 뜻에 따라 부검은 하지 않기로 했다.

발인은 오는 5일 오전 7시, 장지는 벽제승화원이다.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ojPt8RbZvgA

개그우먼 박지선 빈소
개그우먼 박지선 빈소

(서울=연합뉴스) 개그우먼 박지선과 그의 모친의 빈소가 2일 양천구 이대목동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됐다. 박지선은 2일 오후 1시 44분께 서울 마포구에 위치한 자택에서 모친과 함께 숨진 채 발견됐다.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2020.11.2 [사진공동취재단] photo@yna.co.kr

※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이 있거나 주변에 이런 어려움을 겪는 가족·지인이 있을 경우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서 24시간 전문가의 상담을 받을 수 있습니다.

stop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