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애플 "10일 특별이벤트 개최"…자체 칩 탑재 신형 맥 발표할듯

송고시간2020-11-03 05:02

애플이 미디어에 보낸 초대장. [애플=연합뉴스]

애플이 미디어에 보낸 초대장. [애플=연합뉴스]

(샌프란시스코=연합뉴스) 정성호 특파원 = 아이폰 제조업체 애플이 이달 10일 또 한 차례 특별 행사를 연다. 신형 노트북·데스크톱 PC인 '맥'을 발표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애플은 2일(현지시간) 미디어들에 초청장을 보내 오는 10일 오전 10시(미 서부시간 기준) 미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의 애플 본사 내 애플파크에서 '애플 스페셜 이벤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초대장에는 '한 가지 소식이 더'(One more thing)란 제목이 달렸다. 이는 과거 애플의 신제품 발표 행사 말미에 고(故) 스티브 잡스 창업자가 마무리 발언을 하고 퇴장할 것처럼 하다가 다시 돌아서면서 하던 발언이다. 잡스는 이 발언 뒤 신제품이나 새로운 기능을 깜짝 공개하곤 했다.

이 행사는 애플 홈페이지를 통해 생중계된다.

애플은 지난 6월 개최한 '세계개발자대회 2020'에서 직접 설계한 반도체 칩을 탑재한 맥 컴퓨터를 연말께 내놓겠다고 발표한 바 있다. 지금까지는 인텔의 프로세서를 써왔으나 이를 자가 생산 부품으로 바꾸겠다고 한 것이다.

애플의 신제품을 정확히 예측하기로 유명한 궈밍치 TF 인터내셔널증권 애널리스트는 앞서 애플이 새로운 디자인을 채택한 아이맥 데스크톱과 애플 칩을 쓴 노트북(맥북)을 출시할 수 있다고 예상한 바 있다.

애플은 지난달 13일 스페셜 이벤트를 열고 처음으로 5세대 이동통신(5G)을 탑재한 '아이폰12' 시리즈를 공개했고, 9월 15일에는 신작 애플워치와 아이패드 등을 발표했다.

sisyphe@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