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내일부터 서울금융위크…금융산업 발전전략 모색

송고시간2020-11-03 11:15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서울시는 금융산업 발전 전략을 모색하기 위해 4∼6일 여의도 일대에서 '2020 서울금융위크 & 서울국제금융콘퍼런스'를 개최한다고 3일 밝혔다.

첫날은 금융·핀테크 분야 유망기업을 발굴하는 '지식재산 컴피티션'이 진행된다. 현장 심사로 4개 기업을 선정해 총 3천200만원 상당의 특허 바우처를 지원한다. 한국과학기술원(KAIST) 강금석·백용욱 교수가 일반 시민 눈높이에서 디지털 금융을 소개하는 온라인 강좌도 열린다.

둘째 날은 콘래드호텔에서 서울국제금융콘퍼런스가 진행된다. 김용 전 세계은행 총재와 '미래 대예측' 저자로 유명한 프랑스 경제학자 자크 아탈리가 '포스트 코로나와 디지털 금융혁신'을 주제로 기조 강연을 한다. 이어 폴 앤드루스 국제증권관리위원회기구 사무총장 등 여러 나라 전문가들의 발표가 이어진다.

마지막 날은 서울핀테크랩 확대 개관식이 열린다. 서울핀테크랩은 최근 위워크 여의도역점 내 사용공간을 늘리면서 상주 가능한 인원이 600명에서 1천 명으로 늘어났다.

김의승 서울시 경제정책실장은 "글로벌 리더가 참여하는 콘퍼런스를 통해 전례 없는 위기 상황에서 아시아 금융허브로 도약하기 위한 서울의 방향을 찾아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dad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