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이명박 "나를 구속할 순 있어도 진실을 가둘 수 없어"

송고시간2020-11-02 14:31

이명박 전 대통령, 서울중앙지검으로
이명박 전 대통령, 서울중앙지검으로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횡령 및 뇌물수수 혐의로 징역 17년형을 확정받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2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택에서 서울중앙지검에 출석하기 위해 차량을 타고 이동하고 있다. jieunlee@yna.co.kr

(서울=연합뉴스) 송진원 기자 = 이명박 전 대통령은 2일 재수감을 앞두고 측근들에게 "나를 구속할 수는 있어도 진실을 가둘 수는 없다"는 말을 남긴 것으로 알려졌다.

이 전 대통령의 대리인인 강훈 변호사는 이날 오후 취재진에게 이 같은 이 전 대통령의 마지막 말을 전했다.

이 전 대통령은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택을 찾은 측근들이 "잘 다녀오시라"는 인사를 하자 "너무 걱정하지 마라. 수형생활 잘하고 오겠다. 믿음으로 이겨내겠다"고 답했다고 한다.

이 전 대통령은 이날 오후 1시 46분께 논현동 자택을 떠나 2시께 서울중앙지검에 도착했고, 간단한 신원 확인 절차를 거친 뒤 곧바로 서울 동부구치소로 출발했다.

이명박 전 대통령, 중앙지검으로 출발
이명박 전 대통령, 중앙지검으로 출발

(서울=연합뉴스) 이지은 기자 = 이명박 전 대통령을 태운 차량이 2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 자택에서 중앙지방검찰청으로 이동하고 있다. jieunlee@yna.co.kr

san@yna.co.kr

유튜브로 보기

https://youtu.be/AnsKLcVBV0M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