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강공원∼암사유적지 '생태공원' 조성…녹지길 연결

송고시간2020-11-02 06:00

암사초록길 조감도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암사초록길 조감도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계연 기자 = 서울시는 올림픽대로로 단절된 한강과 강동구 암사선사유적지를 녹지길로 연결하는 '암사초록길' 조성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서울시는 광나루한강공원과 유적지 사이를 가로지르는 올림픽대로 왕복 4차로를 지하화하고 그 위에 4천800㎡ 규모의 생태공원을 만들 계획이다.

이를 통해 한강공원으로 가는 길이 보다 쉬워지고, 암사동 유적을 비롯해 암사역사공원·선사이야기길·암사생태경관보전지역 등 일대의 역사·문화·생태 공간을 연결하는 녹지축이 완성된다고 시는 설명했다.

서울시는 올림픽대로 우회로를 개설하고 내년에 지하차도 구조물 공사를 시작할 예정이다. 2022년에는 암사초록길에 소나무·조팝나무·개나리 등을 심고 부대 공사를 마무리한다는 계획이다.

서울시는 2011년 암사초록길 사업에 착수했다가 재정 부담과 경제성 부족 등을 이유로 2013년 잠정 중단한 바 있다.

이번 사업 예산으로 시비와 구비를 합해 300억원이 책정됐다. 서울시는 공법을 개선하고 일부 사업을 축소해 예산을 41억원 줄였다고 설명했다.

신용목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은 "올림픽대로로 단절된 인근 지역과 서울 암사동 유적이 한강과 연결돼 시민의 생활권이 확장되는 것은 물론 역사성이 회복돼 지역 명소로 거듭날 것"이라고 말했다.

dada@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