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김종인 "대국민 사과, 박근혜 판결까지 확정된 이후에"

송고시간2020-10-30 11:54

"재보선 100% 국민경선 제기됐지만 타협선 나올 것"

배달.택배노동자 보호 논의 나선 김종인 비대위원장
배달.택배노동자 보호 논의 나선 김종인 비대위원장

(서울=연합뉴스) 안정원 기자 =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이 3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특수고용직 노동자(배달·택배) 및 관계자 초청 대담 '플랫폼 노동자 어떻게 보호할 것인가?'에 참석,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0.10.30 jeong@yna.co.kr

(서울=연합뉴스) 나확진 이은정 기자 = 국민의힘 김종인 비상대책위원장은 30일 이명박 전 대통령의 유죄 확정판결과 관련해 박근혜 전 대통령의 판결까지 확정된 이후에 대국민 사과를 할 뜻을 밝혔다.

김 위원장은 이날 국회에서 기자들이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과 관련한 대국민 사과를 언제 할 것인지'를 묻자 "한 분(이명박 전 대통령)만 어제 확정판결이 났고, 기다릴 사안이 있으니 마무리되면 그때 가서 이야기할 것"이라고 답했다.

기자들이 '박 전 대통령 판결까지 나오고 나서 할 것인지' 재차 묻자 "네"라고 말했다.

박 전 대통령은 '국정농단' 및 국가정보원 특수활동비 상납 사건 파기환송심에서 모두 징역 20년과 벌금 180억원, 추징금 35억원이 선고됐으며 현재 대법원의 재상고심이 진행 중이다.

김 위원장은 최근 비대위 티타임에서 "재보선 전에 이명박·박근혜 문제에 대해 사과할 것"이라고 말하는 등 여러 차례 두 전직 대통령의 구속과 박 전 대통령 탄핵 등에 대해 국민에게 사과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힌 것으로 전해진다.

한편, 김 위원장은 더불어민주당이 서울·부산 시장 보궐선거 후보 공천 수순에 들어간 데 대해 "공당으로서 창피한 노릇"이라며 "말이 안 되면 법률도 바꿔서 자기 뜻대로 하겠다는 발상"이라고 비판했다.

진행중인 경선 규칙 논의와 관련해 100% 국민경선 가능성을 묻자 "경선 준비위의 논의 중 그런 얘기도 나왔는데, 그러면 당원은 무엇 때문에 존재하느냐는 문제도 있기 때문에 적절한 타협선이 나올 수 있을 것"이라며 "경선 규칙은 12월 중순쯤 확정될 것"이라고 말했다.

rao@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