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현대건설, 이라크서 2조원 규모 정유공장 고도화설비 공사 수주

송고시간2020-10-30 10:17

(서울=연합뉴스) 김동규 기자 = 현대건설[000720]이 이라크에서 2조원 규모의 정유공장 고도화설비 공사를 수주했다.

현대건설은 30일 이라크 남부 바스라 서쪽 10㎞ 지점에 바스라 정유공장 고도화설비를 새로 건설하는 공사를 수주했다고 공시했다.

계약금액은 2조252억원으로, 현대건설 작년 매출의 11.7%에 해당하는 규모다.

공사 시작일은 내년 1월 10일이며 준공은 2025년 7월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현재 운영 중인 바스라 정유공장의 잔사유를 원료로 하는 고도화설비 정유공장을 신규 건설하는 것이라고 현대건설은 설명했다. 잔사유는 원유 정제 과정에서 나오는 찌꺼기를 말한다.

현대건설은 그밖의 수주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경영상 비밀유지를 위해 유보한다고 밝혔다.

dkkim@yna.co.kr

현대건설 계동 사옥 전경
현대건설 계동 사옥 전경

[현대건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