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주호영 "권력형 비리가 아니라면 왜 특검 반대하나"

송고시간2020-10-28 09:01

시정연설 불참 가능성엔 "조금 가능성 낮아"

(서울=연합뉴스) 홍정규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는 28일 라임·옵티머스 펀드 사건을 두고 "(여당 주장대로) 권력형 비리가 아니라면 뭣 때문에 저렇게 쌍심지를 켜고 특검에 반대하나"라고 되물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YTN 라디오에 출연해 "민주당이 야당일 때 얼마나 많이 특검을 요구했느냐. 이런 사건에 특검하지 않으면, 어떤 사건에 특검이 가능한가"라며 이같이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특검 성사를 위해 장외투쟁도 불사할 것이냐는 질문에 원내투쟁과 장외투쟁을 병행할 수 있다고 답했다.

그는 "원내를 포기하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민주당이 막무가내로 숫자의 힘으로 밀어붙이고 억지와 위법을 자행하면 직접 국민들에게 호소하는 방법밖에 없다"고 밝혔다.

이날 예정된 문재인 대통령의 시정연설에 국민의힘이 불참할 가능성에 대해선 "의총에서 논의되겠지만 조금 가능성은 낮다고 보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주 원내대표는 지난 26일 청와대 최재성 정무수석이 들고 왔으나 건네지 못했다는 '10대 질문 답변서'에 대해선 "나중에 들으니 구두로 답변할 내용을 정리해온 것이라고 한다"고 전했다.

그는 당시 회동이 공개되는 바람에 답변서를 주지 못했다는 민주당 측 주장에는 "비공개로 요청했던 것도 아니고, 국민을 대표해 요구한 질문에 대한 답변을 비공개로 받을 수도 없는 것 아니냐"고 반문했다.

라임ㆍ옵티머스 특검 발언하는 주호영
라임ㆍ옵티머스 특검 발언하는 주호영

국민의힘 주호영 원내대표가 지난 27일 국회 로텐더홀 앞에서 열린 라임ㆍ옵티머스 특검 결의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zhe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