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대한민국 기상산업대상 시상식…대상에 '솔탑'

송고시간2020-10-28 14:00

기상청 로고
기상청 로고

[기상청 블로그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기상정보를 활용한 기술이나 아이디어를 제시한 기업·개인에 주는 '대한민국 기상산업대상' 대상에 ㈜솔탑이 선정됐다.

기상청은 28일 서울 동작구 본청에서 '제15회 대한민국 기상산업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대한민국 기상산업대상은 기상정보의 경제적 가치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해 2006년 도입된 정부 시상 제도로, 기상정보 활용·기상산업 진흥·아이디어 제안 등 3개 부문이 있다.

대상인 국무총리상에는 천리안기상위성 활용기술을 통해 국외의 다른 위성에도 적용할 수 있는 분석·처리시스템을 만들고 약 95억원의 수출 실적을 달성한 솔탑이 선정됐다.

금상인 환경부장관상은 날씨 정보를 이용해 재해를 최소화하고 에너지 절감을 실현한 동해시설관리공단과 자체 개발한 센서로 기상관측시스템을 구축하고 해양기상관측 부이의 국산화를 이룬 ㈜씨텍이 받았다.

기상청장상 중 최우수상 수상자로는 인공지능(AI)이 날씨 관련 명령어에 대해 적절하게 응답하지 못하는 사례를 분석해 딱 맞는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제안한 이주희 씨가 뽑혔다.

김종석 기상청장은 "우리나라 기상산업 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기업과 인물을 발굴하고 포상하는 기상산업대상은 수상자들의 노고에 대한 포상이자 응원"이라며 "앞으로도 기상청은 기상산업의 도약을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eu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