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 노근리평화상 인권상 수상

송고시간2020-10-27 17:20

(영동=연합뉴스) 전창해 기자 = 노근리국제평화재단은 제13회 노근리평화상 인권상 수상자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를 선정했다고 27일 밝혔다.

노근리 학살 현장
노근리 학살 현장

[연합뉴스 자료사진]

1924년 설립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는 인권증진, 민주화 발전, 평화통일을 위해 활동해 온 한국 개신교의 대표 연합기구이다.

특히 협의회가 1974년 조직한 산하 인권위원회는 군사정권의 인권침해에 대항한 국내 최초의 민간 인권기구이자 인권운동의 개척자로 평가받는다.

이 재단은 또 언론상 수상자로 서울신문 안동환 기자 등 6명과 MBC강원영동 김인성 기자를 선정했다.

문학상은 소설 '떠도는 땅'의 작가 김숨 씨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재단은 한국전쟁 당시 피란민이 학살된 충북 영동군 '노근리 사건'을 기리기 위해 해마다 평화상을 시상하고 있다.

올해 시상식은 다음 달 11일 '노근리 글로벌 평화포럼' 기간 중 영동군 복합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릴 예정이다.

jeonch@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