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포항 수성사격장 관련 주민-국방부 간담회 무산

송고시간2020-10-27 15:26

주민 "훈련 중단 후 폐쇄해야"…국방부 "사격장 유지 필요"

"사격장 폐쇄하는지부터 밝히세요"
"사격장 폐쇄하는지부터 밝히세요"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7일 경북 포항시 남구 장기면행정복지센터에서 수성사격장 문제와 관련해 이두희 국방부 정책기획관(오른쪽)이 주민에게 설명하고 있다. 2020.10.27 sds123@yna.co.kr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경북 포항 수성사격장을 둘러싼 주민과 국방부 간담회가 무산됐다.

국방부는 27일 오후 1시 포항시 남구 장기면행정복지센터에서 간담회를 열고 수성사격장 관련 주민 의견을 청취하기로 했다.

그러나 주민 50여명은 30분 전부터 모여 팻말과 현수막을 들고 사격장 폐쇄를 촉구하는 집회를 했다.

주민은 "지난 60년간 수성사격장으로 소음, 진동, 화재 위험에 노출돼 피해를 봤다"며 "국방부는 수성사격장을 즉각 폐쇄해야 한다"고 했다.

집회가 열리는 가운데 이두희 국방부 정책기획관(소장)을 비롯해 국방부 관계자와 해병대 관계자가 현장에 도착했다.

이두희 정책기획관은 집회 현장에서 장기면민에게 "주민 불편함을 잘 이해하고 있고 서운함을 이해한다"며 "상생의 길 모색했으면 하고 대안 모색을 위한 대화를 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그러자 주민은 "우선 훈련을 중지하고 협의하자"고 요구했다.

이 기획관은 "훈련 중지와 관련해서는 단순하게 답변드릴 사안이 아니다"며 "국가안보 측면에서 사격장은 필요하다"고 말했다.

주민은 이 기획관에게 강하게 항의하며 해산하면서 주민과 국방부 간 간담회는 제대로 진행되지 못했다.

앞서 지난 15일 같은 장소에서 열린 장기면 주민과 국방부 관계자 간담회는 개최 10여분 만에 파행으로 끝났다.

"일단 들어가서 얘기합시다"
"일단 들어가서 얘기합시다"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7일 경북 포항시 남구 장기면행정복지센터에서 수성사격장 문제와 관련해 이두희 국방부 정책기획관(소장)이 주민에게 설명하기 위해 들어가고 있다. 2020.10.27 sds123@yna.co.kr

주민 간담회하러 온 국방부 관계자
주민 간담회하러 온 국방부 관계자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7일 경북 포항시 남구 장기면행정복지센터에서 장기면 주민이 수성사격장 폐쇄를 촉구하는 집회를 여는 가운데 국방부와 해병대 관계자가 주민과 대화하기 위해 준비 하고 있다. 2020.10.27 sds123@yna.co.kr

"수성사격장 폐쇄하라"
"수성사격장 폐쇄하라"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7일 경북 포항시 남구 장기면행정복지센터에서 장기면 주민들이 수성사격장 폐쇄를 촉구하는 집회를 열고 있다. 2020.10.27 sds123@yna.co.kr

마이크 든 국방부 정책기획관
마이크 든 국방부 정책기획관

(포항=연합뉴스) 손대성 기자 = 27일 경북 포항시 남구 장기면행정복지센터에서 수성사격장 문제와 관련해 이두희 국방부 정책기획관(소장)이 마이크를 들고 주민에게 설명하고 있다. 2020.10.27 sds123@yna.co.kr

sds123@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