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거제 숲소리공원 '장애 없는 길' 만든다…휠체어도 쉽게 이용

송고시간2020-10-27 10:48

산림청 녹색자금 공모사업 선정

경남 거제 숲소리공원 전경
경남 거제 숲소리공원 전경

[경남 거제시 제공]

(거제=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경남 거제시는 양 떼를 만날 수 있는 곳으로 유명한 숲소리공원에 어린이, 장애인, 노약자도 쉽게 이용할 수 있는 '장애 없는 나눔길'을 만든다고 27일 밝혔다.

산림청 녹색자금 공모사업에 경남에서 유일하게 거제 숲소리공원이 선정되면서 사업을 추진한다.

숲소리공원은 산지에 있다.

어린이, 노약자, 휠체어를 탄 장애인이 오르기가 상대적으로 힘들다.

거제시는 국비·지방비 3억8천만원으로 내년에 데크 길을 완만하게 조성하기로 했다.

황톳길을 내는 방법으로 걷기에 불편한 방문객들이 편안하게 숲소리공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거제면 서상리에 있는 숲소리공원은 올해 6월 개장했다.

푸른 초원을 배경으로 방목장을 만들고 양 20여 마리를 키운다.

먹이 주기 체험 등을 할 수 있어 개장 후 8만여 명이 방문할 정도로 인기를 끈다.

경남 거제 숲소리공원 전경
경남 거제 숲소리공원 전경

[경남 거제시 제공]

seaman@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