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합뉴스 본문 바로가기 메뉴 바로가기

연합뉴스 최신기사
뉴스 검색어 입력 양식

기아차·포스코, 글로벌스탠더드경영대상 수상(종합)

송고시간2020-10-27 11:17

기아차 3년 연속 받아…포스코그룹은 3개 부문 대상

현대글로비스는 2년 연속 2관왕

기아차 본사
기아차 본사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하나 윤보람 기자 = 기아차[000270]와 포스코[005490]가 27일 한국경영인증원이 주관하는 '2020 글로벌스탠더드경영대상'에서 대상을 받았다.

기아차는 종합 89.71점(중요성 91.43점, 이해가능성 90.00점, 신뢰성 85.71점)을 받아 부문 최고점으로 3년 연속 '지속가능경영대상 보고서 부문 대상'에 올랐다.

특히 미래 전략과 환경·사회·지배구조(ESG) 관련 성과를 효과적으로 전달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고 기아차는 전했다.

기아차는 고객을 비롯한 다양한 이해관계자에게 지속가능경영에 대한 회사의 의지와 성과를 투명하게 공개한다는 취지로 2003년부터 매년 지속가능보고서를 발간하고 있다.

올해는 미래 전략을 통해 지속가능한 기업으로 한 단계 더 발전하고자 하는 의지를 표현하기 위해 2020 지속가능보고서를 '무브 업(MOVE UP)'이라는 주제로 구성했다. 작년과 마찬가지로 '매거진'과 '팩트 북' 두 섹션으로 구성해 가독성을 높였다.

기아차 관계자는 "기아차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으로서 지속가능경영 성과와 발전 방향을 이해하기 쉬운 보고서를 통해 소통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ESG 체질 개선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포스코 본사
포스코 본사

[촬영 손대성]

포스코그룹은 3개 분야에서 대상에 올랐다. 포스코[005490]가 '지속가능경영 부문 2년 지속 대상'과 '지속가능경영대상 보고서 부문 대상'을, 포스코O&M은 '사회공헌 대상'을 각각 받았다.

포스코는 저출산, 청년실업 등 사회 문제에 대해 실질적 대안을 제시하고 친환경 제품과 스마트 공장을 통해 지속가능 경쟁력을 확보한 점을 인정받았다.

올해 발간한 '2019 포스코 기업시민 보고서'는 글로벌 주요 철강사 중 처음으로 지속가능성 회계기준위원회(SASB) 기준에 따른 주요 기업 정보를 공개하고, 국내 제조업 최초로 기후변화 관련 권고 내용을 담아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사회공헌 대상을 받은 포스코O&M은 생활이 어려운 가정의 주거환경을 개선해주는 '우리집을 부탁해' 나눔 활동과 실내건축 공사 시 버려지는 가전제품 등을 재활용해 장애 가정 등에 기증하는 '희망리본(Re-Born)' 사업 등을 하고 있다.

글로벌스탠더드경영대상은 한국경영인증원이 총 7개 부문에서 지속 가능성 우수 기업을 선정하는 것으로, 이중 지속가능경영대상은 최근 1개년도에 지속가능성보고서를 발간한 기업을 대상으로 보고서의 품질과 의사소통 효과성을 심사해 선정한다.

현대글로비스는 작년에 이어 올해도 그린경영대상과 안전경영대상을 동시 수상했다. 그린경영 부문은 3년 연속 수상으로, 올해는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도 함께 받았다. 다양한 친환경 물류 서비스를 화주사에 제공하고 안전보건시스템을 발전시킨 공로를 인정받았다고 현대글로비스는 전했다.

현대글로비스, 2년 연속 그린·안전경영 대상 동시 수상
현대글로비스, 2년 연속 그린·안전경영 대상 동시 수상

(서울=연합뉴스) 현대글로비스가 한국경영인증원(KMR)으로부터 '2020 글로벌스탠더드경영대상' 그린경영대상과 안전경영대상을 수상하고 산업통상자원부장관 표창을 받았다. 조삼현 현대글로비스 비즈니스지원실장(왼쪽)이 27일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수상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0.10.27. [현대글로비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hanajjang@yna.co.kr

댓글쓰기
에디터스 픽Editor's Picks

영상

뉴스
댓글 많은 뉴스